자존감은 ‘내’가 알아줍니다

Selly1026/ 10월 3, 2020/ 독서감상문/ 0 comments

(YES를 끌어내는) 설득의 심리학 / 레스 기블린 / 생각의 숲 인간관계가 참 어렵다. 근래 큰 트러블이 있거나 하는 건 아니지만, ‘타인’과 함께 살아나가기 때문에 관계맺음의 어려움을 종종 느낀다. 무엇으로 해결할 수 있을까? 나는 사람의 특징을 아는 것이 그 열쇠라고 생각했다. 때문에, 설득의 심리학이라는 이 책을 읽게 되었다. 인상에 관한 이야기중 잘난 척 하는 사람에 대한 말이 나왔다. 예화로 지역신문 한켠에

Read More

커피찌꺼기, 180억 이상의 가치

Selly1026/ 10월 3, 2020/ 과학, 기사요약, 사회/ 0 comments

출처 : 머니투데이 박종진 https://news.v.daum.net/v/20200930081206578 한국이 수입하는 커피 조제품의 전체 수입량은 2012년 11만 5000톤에서 19년 17만 6000톤으로 증가했다. 우리나라 성인 1인이 마시는 커피소비량은 2019년기준 328잔으로 세계 평균 소비량인 132잔의 약2.5배 수준을 기록한다. 이렇게 많은 커피를 소비하면, 이따라 커피 찌꺼기가 증가한다. 현재 커피 찌꺼기는 규모에 따라 생활 폐기물 또는 사업장 폐기물로 분류되어 처리될 뿐이다. 화분 방향제나 재떨이로 사용하는 등의 방법은 근본적

Read More

무한 재사용 플라스틱

Selly1026/ 10월 3, 2020/ 과학, 기사요약, 사회/ 0 comments

https://news.v.daum.net/v/20201001050124379 코로나19로 크게 증가한 것이 많다. 그 중 하나로, 플라스틱 쓰레기가 있다. 언택트와 전염예방을 위해 사용되는 마스크와 일회용 플라스틱 용기가 아무렇게나 버려지고 있다. 분해에 수백 년이 걸리는 플라스틱이 급증해 지구에 쌓여가는 것이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수퍼 효소(super-enzyme)’ 가 등장했다. 이번 수퍼 효소는 ‘플라스틱 먹는 효소’ 의 최신버전이며, 플라스틱을 자연 상태에서 보다 6배 빠르게 분해한다. 효소의 발견은 맥기핸 교수팀과 미국 국립재활용

Read More

통계와 삶의 상관관계

Selly1026/ 9월 19, 2020/ 독서감상문/ 0 comments

통계랑 내인생이 무슨 상관이라고 / 저자 : 김영진 / 출판사 : 책숲 통계와 심리학은 아주 긴밀한 연관이 있다. 나는 심리학계통의 꿈을 갖고 있어, 관련 도서를 한 달에 두 권 꼴로 읽곤 한다. 생각해보면, 이렇게 내가 지금까지 읽었던 심리학 책 중 통계를 이용하지 않은 건 단 한 권도 없었다. 생각해보면, 이론이나 가설의 검증 과정 자체가 통계를 이용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일상에서도 그렇다.

Read More

화는 정중하고, 존중하게

Selly1026/ 9월 19, 2020/ 독서감상문/ 0 comments

아들러의 감정수업 / 저자 : 게리 D. 멕케이, 돈 딩크마이어 / 출판사 : 시목 요즘 쉽게 화가 나는 것 같다. 솔직히는, 쉽게 화를 내는 것 같다. 그동안 감정에 관한 책을 읽으면서 분노가 생겼을 때, 바로 상대방에게 들이부운적이 거의 없었디. 하지만 요새는 그런 행동을 부쩍 많이 한다는 걸 깨닭았고 때문에 아들러의‘감정수업’이라는 책을 읽게 되었다. 아들러-하면 자연히 목적론이 떠오른다. 아들러는 그 일

Read More

미세 플라스틱

Selly1026/ 9월 19, 2020/ 과학, 기사요약/ 0 comments

https://news.v.daum.net/v/20200918181011413 인간이 버린 쓰레기는 바다생물의 생명에 크나 큰 위협이 된다. 그중에서도 미세 플라스틱은 환경오염뿐 아니라, 크기로 인한 수거의 어려움과 해양생물이 먹이로 오해해 섭취하는 등, 여러 문제를 야기하며 가장 큰 문제 중 하나로 대두된다. 바다 곳곳에 조개껍데기보다 많은 건 플라스틱이다. 쓰레기를 수거한지 1시간 만에 몇 톤 가량이 모인다. 문제는 크기 5mm의 아주 작은 플라스틱이다. 미세 플라스틱은 발생 원인에 따라 구분된다. 의도적으로

Read More

‘이그노벨상’

Selly1026/ 9월 19, 2020/ 기사요약, 사회/ 0 comments

https://news.v.daum.net/v/20200918181011413 황당한 궁금증을 실질적 연구로 답을 낸 과학자에게 수여되는 ‘이그노벨상‘ 이 17일 수여되었다. 괴짜들의 노벨상이라 불리는 이그노벨상은 올해로 30회를 를 맞으며, 음향학, 심리학, 물리학, 경제학을 포함한 10개 부분에서 수상자를 발표했다. 음향학상은 헬륨 가스로 채워진 통에 중국 악어를 넣고 우렁차게 울게 만든 스테판 레버 빈대 박사와 연구팀 5명에게 수여됐다. 악어의 성대가 공명으로 큰 소리를 만드는지를 알기 위해 헬륨가스통에 악어를 넣었다고 수상소감에서

Read More

열 침투 막는 외벽소재

Selly1026/ 9월 12, 2020/ 과학, 기사요약/ 0 comments

https://news.v.daum.net/v/20200908121021023 지난 8일,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국가기반연구본부 강상우 박사팀은 상변화물질을 적용해 건물벽을 통한 열침투를 경감시키는데 성공했음을 밝혔다. 여름철 냉방부하가 점점 증가하고 있다. 기후변화로 폭염이 길고 강해져 생기는 일이다. 현재, 건물 외벽에는 열 차단 단열재가 사용되는데 추가적으로 외부에서의 열침투를 지연시킬 수 있는 물질로 실내 온도 상승을 낮출 수 있는 기술이 개발된 것이다. 새로운 기술에 쓰인 상변화물질은 온도와 열 상승이 비례관계로 작용한다. 우리가 잘

Read More

폭염 후 폭설. 극단적 날씨 변화

Selly1026/ 9월 12, 2020/ 미분류/ 0 comments

https://news.v.daum.net/v/20200908101048538 지난 5일, 미국 콜로라도의 주 덴버의 기온은 낮에 화씨 101도(섭씨 38도)를 기록하고, 6일과 7일의 최고기온이 화씨 97도(섭씨 36.1도)와 93도(섭씨 33.8도)까지 치닫았다. 이렇게 노동절 연휴 3일 동안 폭염에 시달렸지만, 곧 폭설과 함께 겨울 날씨가 시작된다고 한다. 미국의 국립기상청은 현지 날짜 8일에, 덴버에 폭설이 내릴 것으로 보도했다. 기상청은 폭설로 나무가 부러지거나, 정전 현상이 발생할 수 있음 틀 경고 했다. 또한 8일

Read More

슈퍼 섬유!

Selly1026/ 8월 30, 2020/ 과학, 기사요약/ 0 comments

https://news.v.daum.net/v/20200828131105269 미국 육군에서 차세대 군복 소재를 개발 중이다. 질기고 튼튼하며 대량공급이 가능하도록 가격이 저렴해야 하고, 안정적인 공급을 위해 미국 내에서 생산할 수 있는 옷감을 개발하고 있다. 그런데, “곤충이 피해야한다” 는 새로운 조건이 요구된다. 그 이유는 바로 전염병 때문이다. 대표적으로 말라리아, 뎅기열, 지카바이러스, 황열 같은 위험한 전염병은 모기 등의 곤충으로부터 사람에게 옮겨지며 비롯된다. 살인진드기 따위의 치료제거 없는 신종 전염병 또한 빈번히

Read More